구리시, E커머스 물류단지·푸드테크밸리 예비타당성조사 화상 회의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21-07-23 [10:56]

[구리=송영한 기자]구리시는 22일 한국개발연구원(원장 홍장표) 주관으로 사노동 일원에 들어서는 E커머스 물류단지 조성사업의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앞서 예비타당성 조사를 위한 온라인 회의를 실시했다.

 

한국개발연구원은 당초 22일 E커머스 물류단지 예정 부지에서 예비타당성조사 현장점검을 갖고 회의를 진행하고자 했으나, 코로나19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격상으로 화상 회의로 대체했다. 이 날 회의는 KDI 물류단지 예타 전문위원과 민간 연구위원, LH, 구리도시공사, 농수산물도시공사 관계자가 참석하여 ▲총괄 브리핑 ▲푸드테크밸리 조성사업 설명 ▲구리농수산물 도매시장 이전 사업 설명 ▲사업 전반에 관한 질의응답 등으로 진행됐다.

 

안승남 시장은 “비대면 대표 산업인 E커머스 물류단지가 들어서는 사노동에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을 이전함과 동시에 푸드테크 밸리 조성과 상호 연계하여 빠르게 다가오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지속 성장이 가능한 곳으로 추진할 계획이다.”라며“이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어 구리시 발전의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기획재정부의'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발표에 따라 구리시가 SOC(사회간접자본) 디지털화 분야에서 스마트 물류체계 구축을 위한 사업지로 선정되어 추진되는 사노동 E커머스 물류단지 조성사업은 푸드테크 밸리 조성과 노후화된 구리 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등의 내용을 포함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올 6월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 대상 사업으로 선정돼 현재 예비타당성조사가 진행 중이며, 늦어도 내년 하반기에 최종 조사 결과가 발표될 것으로 예상된다. 예비타당성 조사가 통과되면 2023년 지구 지정, 개발 및 실시계획을 승인받은 이후 본격적인 사업 착공을 한다.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