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남양주시 청학밸리리조트, 한층 더 업그레이드해 개장

조광한 시장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21-06-02 [10:12]

[남양주=송영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1일 청학비치에서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청학밸리리조트를 새롭게 선보였다. 

 

이에 앞서 시는 지난해 7월 1일 청학계곡 내 반백 년 동안 난립했던 불법 건축물과 시설물을 철거하고 청학비치라는 이름으로 시민들에게 개장했다. 

 

▲ 개장 전 청학밸리리조트를 찾은 시민들     ©남양주시

 

시는 매년 더위가 점점 빨라지고 있는 점을 고려해 올해에는 6월에 맞춰 청학밸리리조트를 개장하기로 결정하고 지난 2월부터 조광한 시장이 현장 점검을 시작하는 등 발 빠르게 재정비 공사에 돌입했으며, 청학밸리리조트를 한층 깔끔하고 편리한 리조트 느낌의 휴식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 

 

또한, 시는 청학밸리리조트 방문객 수가 늘어남에 따라 도로 한가운데에 서 있던 전주를 모두 이설하고 주차 라인을 정비하며 자갈을 깐 주차장 50면을 추가로 설치하는 등 이용객들을 위한 편의 시설을 확충했다. 

 

▲ 새롭게 조성된 청학비치 B구간     ©남양주시

 

이외에도 시는 청학천 제2단계 공원화사업을 추진하면서 자연석으로 호안을 정비(250m)하고 입구 및 경사진 곳의 안전을 위해 자연 경관에 어울리는 로프 재질로 안전 펜스를 교체(1,100m)해 청학밸리리조트가 한결 정돈되고 깔끔한 느낌이 들도록 조성했다. 

 

특히, 조광한 시장은 재개장을 앞두고 규모 400㎡의 비치 1개소로 운영되던 청학비치에 최대한 많은 공간을 마련하라고 지시했으며, 시는 청학비치 B구간(640㎡)을 올해 추가로 조성해 더 많은 어린이들이 모래사장 놀이를 즐길 수 있게 했다. 

 

▲ 개장 전에도 청학밸리리조트를 찾은 시민들로 북적이는 모습     ©남양주시

 

더불어 시는 어린이를 비롯한 방문객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미끄럼 방지 화강석 계단 및 자연형 물놀이 여울 2개소, 돌 의자와 그늘막 파고라 4개소를 추가로 설치했다.  

 

청학밸리리조트는 계곡 물의 오염을 막기 위해 취사는 금지돼 있는 대신 배달 가능한 음식을 주문해서 먹을 수 있으며, 시는 청결한 배달 음식 문화를 만들기 위해 배달존을 설치하는 등 깨끗한 자연 환경을 보존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했다. 

 

▲ 미끄럼 방지 화강석 계단 및 자연형 물놀이 여울     ©남양주시

 

뿐만 아니라 시는 입구부터 조성된 로프형 안전 펜스에 ‘당신과 함께 있어 행복합니다.’라는 꽃말을 가진 사피니아 꽃을 식재하고 물놀이를 할 수 있는 비치 주변에는 담쟁이 식물을 심는 등 경관 조성에도 신경썼으며, 가족 중심의 행복과 여가 생활을 추구하는 트렌드를 적극 반영해 자연과 어우러진 편안한 휴(休)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청학밸리리조트의 핵심 가치는 단순히 말해 ‘집 근처에서 편하게 계곡을 즐기며 쉴 수 있는 곳’이다. 우리 시는 이 본질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며 “몇 년 후 이곳은 완전한 자연 친화적인 시민 힐링 공간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라고 밝혔다. 

 

▲ 로프형 안전 펜스에 심은 사피니아 꽃     ©남양주시

 

한편, 지난해 큰 호응을 얻었던 청학비치의 새로운 변화와 업그레이드된 청학밸리리조트는 1일부터 만나볼 수 있으며,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 개장 전 현장 점검에서 청학밸리리조트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조광한 남양주시장     ©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남양주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