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道 건축사 재능기부(무한돌봄) 사업’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

올 한해 2,274건 찾아가는 건축행정 서비스, 군민을 위한 맞춤 행정 정착

가 -가 +

김주린 기자
기사입력 2020-12-10 [13:07]

[양평=송영한 기자]양평군이 경기도에서 실시한 ‘2020년 경기도 건축사 재능기부(무한돌봄) 사업’ 시·군 종합 평가 결과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건축물 품질 무한돌봄 추진 사업’이란 공사감리자가 지정되지 않는 소규모건축물에 대해 건축사의 재능기부로 안전한 건축공사의 진행 및 부실공사 방지 등을 위한 현장방문 기술지도 제도로 건축물 착공 시 현장 확인, 각종 철근배근 시 실측, 건축물 사용승인 신청요령 등을 무한돌보미 건축사가 현장지도를 실시해 군민에게 행정편의를 주는 사업이다.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양평군은 올 한해 2,274건에 달하는 무한 돌봄사업을 시행하며 찾아가는 건축행정 서비스와 바르고 공정한 행복한 양평 만들기에 최선을 다해왔다. 

 

이로써 군은 2015년부터 5년 연속으로 우수 기관 및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며, 건축물의 품질향상과 군민과의 맞춤형 무한돌봄에서 최고의 행정서비스를 갖춘 자치단체로써 자리를 확고히 하게 됐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기 까지 협조해 준 양평지역건축사회에 깊은 감사 말씀 드린다”며, “재능기부를 더욱 확대해 군민과의 소통과 군민이 행복한 양평을 위한 건축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김주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양평군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