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균 양평군수, 청와대 최재성 정무수석 만나

우회도로 교통환경 개선사업, 양평헬스투어 전문센터 건립 등 특별교부세 184억 원 반영 건의

가 -가 +

김주린 기자
기사입력 2020-11-11 [13:13]

[양평=김주린 기자]정동균 양평군수는 지난 10일 청와대를 방문해 최재성 정무수석실장과 면담을 가진 자리에서 올해 특별교부세 184억 원이 양평군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건의했다.

 

특별교부세는 보통교부세 산정 시 반영할 수 없었던 예기치 못한 지역현안이 발생되었을 경우, 지자체의 요구와 중앙부처의 심사를 거쳐 배부된다.

 

▲ 정동균 양평군수     ©자료사진

 

이 날 정동균 양평군수는 주요 현안사업인 양평 우회도로 교통환경 개선사업비 180억 중 미확보액 141억, 도곡리 농어촌도로 확포장 공사 50억 중 21억, 양평헬스투어 전문센터 건립사업비 22억을 건의했다.

 

양평 우회도로 교통환경 개선사업은 양평읍 휴먼빌아파트~종합운동장, 벽산아파트 간 교통수요 급증으로 인해 도로개량이 시급함에 따라 중앙로 구간의 정비와 더불어 전선지중화사업 등을 추진하는 사업이며, 도곡1리-3리간 농어촌도로 확포장공사는 불규칙한 도로폭과 선형 불량으로 통행이 원활하지 않아 주민 불편을 초래하고 있는 양평리도 206호선 구간을 정비하는 사업이다. 그리고 양평헬스투어 전문센터 건립사업은 양평헬스투어 프로그램의 성공을 기반으로 힐링과 건강에 대한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필요한 컨트롤타워를 조성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정 군수는 “특별교부세 확보 시 해당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의 활성화 및 편리하고 안전한 도로망 구축, 맞춤형 건강프로그램을 이용한 군민 건강 증진 등 군민 삶의 질 향상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주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