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대운 도의원,‘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 정담회’ 개최

가 -가 +

김주린 기자
기사입력 2020-10-30 [19:59]

[경기도의회=김주린기자]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정대운 의원(더불어민주당·광명2)은 27일 광명시 공세동 마을회관에서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 정담회’를 열고 광명시의회 이일규의원, 경기도 택지개발과 김기범 과장, 경기주택도시공사 복합사업처 안영대 처장과 함께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 사업 추진상황을 설명하고 주민들의 요구 사항을 청취했다.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은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종사자와 원주민 재정착을 위한 배후 주거단지 조성사업으로 약 9천억원을 투입해 광명시 가학동 일원에 약 68만㎡ 부지를 조성해 주택 약 4,500호를 공급하는 사업이다.

 

  © 경기인터넷뉴스

 

올해 5월 국토교통부로부터 지구지정 승인을 받았고 9월 신안산선(가칭 학온역) 신설방안이 최종 승인되어 2022년 조성공사를 착공할 예정이다.

 

이날 광명학온 주민대책위원회 이상무 위원장은 “주민들이 강제수용에 따른 부당하고 억울한 일이 발생되지 않도록 일방적인 수용이 아닌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주장했으며 광명시의회 이일규 의원은 “수십년째 재산권 행사를 못한 주민들에게 적절한 보상과 이주대책이 시급히 마련되야 한다”고 말했다.

 

도 김기범 택지개발과장은 “도에서도 GH 등과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검토해 주민들의 요구사항이 사업추진에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대운 의원은 “주민들의 재산권 보장이 가장 중요하다”며 경기도 도시환경위원회 위원으로서 “주민대책위의 요구 사항을 꼼꼼하게 챙겨 최대한 주민들의 입장에서 사업이 이뤄질 수 있도록 가교 역할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주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