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원 광명시장,‘세계 차 없는 날’ 맞아 친환경차 출근

광명시 공직자 친환경 교통주간 캠페인 자율 참여

가 -가 +

김주린 기자
기사입력 2020-09-22 [12:44]

[광명=김주린기자] 박승원 광명시장은 22일 ‘세계 차 없는 날’을 맞아 친환경자동차로 출근하여 친환경 교통주간에 적극 참여했다.

 

‘친환경 교통주간’은 1997년 프랑스에서 ‘도심에서 자가용을 타지 맙시다’라는 시민운동으로 시작된 이후 전 세계적인 캠페인으로 확산돼 현재 40개국 2천여 도시에서 운영되고 있다.

 

  © 경기인터넷뉴스

 

박 시장은 출근뿐만 아니라 업무 수행 시에도 궁극의 친환경차인 수소전기자동차를 이용하는 등 친환경 교통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박 시장은 “탄소 배출량을 줄여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지속가능한 지구를 만드는 일은 혼자의 힘으로는 절대 이룰 수 없다.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실천이 필요하다”며 “힘들어하는 지구의 온도는 낮추는데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세계 차 없는 날’을 맞아 광명시 공직자는 승용차 하루쉬기, 친환경차 이용하기 등 친환경 교통수직을 준수하며 이번 캠페인에 자율적으로 참여했으며, 박민관 기후에너지과장은 상시적으로 초소형 전기차로 출퇴근하고 있다.

김주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