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갑 조응천의원, 남양주세무서 화도 유치 확정

청사 이전 선정위에서 화도읍 구)쉼터휴게소 부지 신축건물로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20-05-19 [22:52]

 [남양주=송영한 기자]더불어민주당 조응천 의원(남양주갑/국토교통위원회)은 19일, 남양주세무서 청사로 화도읍 구) 쉼터휴게소 부지의 신축 건물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조응천 의원에 따르면 남양주세무서는 지난 19일 청사이전선정위원회를 열고, 남양주세무서 청사를 화도읍 묵현리 구)쉼터휴게소 위치에 신축되는 건물로 확정지었다.

 

▲ 김현준 국세청장과 남양주세무서 이전을 협의중인 조응천 의원(왼쪽)  © 경기인터넷뉴스

 

남양주세무서는 그동안 남양주, 구리, 가평 3개 시군을 관할구역으로 운영하여 관할인구와 면적이 과다하고, 남양주세무서라는 명칭에도 불구하고 구리시에 위치하는 불만이 제기되어왔다.

 

이에 조응천 의원은 국세청과 행정안전부를 대상으로 분리신설의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주장해왔고, 그 결과 2020년 정부예산안에 남양주세무서 분리신설 예산이 반영됐다.

 

분리신설이 확정된 이후, 조응천 의원은 남양주세무서를 남양주 동부지역에 유치하기 위해 남양주세무서, 국세청, 남양주시와 긴밀한 협의를 진행해왔다.

 

그 결과 화도읍 묵현리 구)쉼터휴게소에 신축되는 건물에 청사를 확정짓게 되었다. 현재 구리세무서와 함께 청사를 사용하고 있는 남양주세무서는 올 연말쯤에 신축되는 청사로 이전하여 업무를 개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조응천 의원은 “이번에 선정된 남양주세무서 부지는 관할구역 전체를 보더라도 지리적 측면과 접근성에서 많은 민원인들에게 도움이 되는 위치다.”며 “최적의 위치에 남양주세무서가 오게 된 만큼 많은 남양주시민들과 가평군민들이 양질의 세무서비스를 받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번에 화도읍에 조성되는 남양주세무서 청사는, 본청사가 완공될때까지 사용할 임시청사이며, 남양주세무서 본청사(영구청사) 건설은 부지 및 예산 확보등의 과정을 거쳐 건설되며, 최소 5년이상의 시간이 소요될것으로 예상된다.

 

“남양주세무서 본청사부지도 유치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갈 것”

 

조 의원은 “그동안 공공기관 유치를 염원해온 지역주민들의 성원에 부응할 수 있게 되어 더 없이 기쁘다.”며, “임시청사 유치에 그치지 않고, 남양주세무서 본청사는 물론 다른 공공기관들도 화도·수동·호평·평내 지역에 유치하여 더 큰 남양주를 만들어 나가겠다.”라는 포부를 내비쳤다.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