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임진강에 뱀장어 등 치어방류.인공산란장 확대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20-02-25 [09:34]


파주시청


[경기인터넷뉴스] 파주시는 올해 어업인의 소득증대 및 내수면 어업활성화와 더불어 임진강 생태계 균형을 맞추기 위한 다양한 시책사업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먼저, 파주시는 기후변화 등으로 수산자원이 줄고 있는 점을 감안해 지속적인 자원조성으로 생산량을 증대하고 어업인의 소득증대를 도모하기 위해 2억 2천만원을 들여 지역특산품인 황복, 참게, 동자개, 뱀장어 등 어린 물고기 42만 마리를 오는 6~9월 임진강에 방류할 예정이다.

또한 어류의 산란과 번식환경 조성을 위해 인공산란장 조성사업에 5천만원을 투입, 수산자원의 증강을 도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는 임진강에 설치한 인공산란장을 지난해 45조에서 84조로 늘린데 이어 올해 19조를 추가 설치할 계획이며 양식장 20곳에 2천만원의 수산생물 질병 예방 약품을 지원해 수산생물질병 발생 및 수질오염의 예방으로 양식어업인들의 안정적인 소득증대를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여기에 임진강 정화사업으로 3천만원을 투입해 임진강 내 각종 폐기물과 쓰레기 20t을 수거·처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파주시는 1997년부터 황복, 참게, 뱀장어 등 약 2천 7백만 마리의 어린물고기를 방류해 임진강의 어족증식 및 생태계의 보전, 어민들의 소득향상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