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문화재단, 여성가족부 주관 ‘가족친화 인증기관’ 선정

수원문화재단이 조성한 워라밸 정부인증 받다

가 -가 +

김주린기자
기사입력 2019-12-15 [22:47]

[수원문화재단=경기인터넷뉴스]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래헌)은 여성가족부로부터 ‘2019년도 가족친화 인증기관으로 선정됐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가족친화 인증제도는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 증가 및 남·녀 공동육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증대됨에 따라 근로자의 일·가정 양립을 위해 자녀양육지원, 유연근무제 도입 등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기관에 대해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이다.

 

▲     © 경기인터넷뉴스


수원문화재단은 가족친화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유연근무제(선택적근로시간제) 운영 임신기 근로시간 단축 출산휴가(90) 및 남·여 육아휴직 가족돌봄휴직 휴직자 대체인력 채용 등 제도적 기반 마련에 기울인 노력을 인정받아 올해 분야별 상위 20개사()에 선정되었다.

 

한편, 가족친화 인증기관으로 선정받기 위해서는 주 40시간 근로시간 기준 준수, 임산부 근로보호, 직장 내 성희롱 금지, 배우자 출산휴가, 육아휴직, 가족돌봄 휴직 등 반드시 지켜야 하는 법규 준수사항의 최소 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박래헌 대표이사는 직원들의 일과 가정의 조화로운 병행을 통해 삶의 질을 높이고, 사람 중심의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선정 소감을 전했다.

김주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