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대표 장수음식점 발굴 사업 본격 시작

양평군 향수음식 세대간 소통 미식관광 상품화 컨텐츠로 연계

가 -가 +

김주린 기자
기사입력 2019-07-05 [11:43]

    양평군


[경기인터넷뉴스] 양평군은 오는 11월까지 양평군 소재 30년 이상 된 장수음식점발굴 사업을 양평군 보건정책과, 한국 외식업 양평지부의 도움을 받아 본격적으로 실시한다.

이번 사업은 7월말 외식업주 대상 맞춤형 역량강화 교육을 시작으로 장수음식점 신청이 들어오는 순으로 현장방문을 통해 30년 이상 유지여부, 세대가게 계승 유보, 업주의 전통성 및 보존의 의지, 위생, 청결 등을 확인해 1차 선별 후 외식 전문 컨설팅단들이 방문해 맛, 서비스, 음식 플레이팅 등 평가 기준을 통해 높은 점수 순으로 2차 선별로 10개소를 선정한다고 밝혔다.

선별된 10개소는 2019년 양평 맛슐랭 선정을 위해 외식 전문 평가단 및 맛칼럼리스트 등 10인의 평가를 거쳐 이중 최종 3개 업소가 선정된다.

선정된 업소는 중소기업벤처부에서 실시하는 백년가게 신청 및 1:1 맞춤형 컨설팅 등 다양한 채널을 이용한 홍보를 제공받게 된다.

또한, 군은 양평을 찾는 다양한 연령대 유입을 위한 ‘세대간 미식투어프로그램’을 시범운영해 음식으로서 소통할 기회를 선착순 200명에게 제공할 계획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양평군은 오랜 음식 역사를 가지고 있는 지역인 반면, 음식문화와 특화된 먹거리가 들춰지지 않아 오래된 숨은 명소 맛집 등이 널리 알려지지 않았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지속적인 양평 대표음식점 발굴로 미식투어 컨텐츠를 개발 적용해 대내외적으로 양평 관광음식활성화 브랜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김주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