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구리시장 공직선거법 선고 공판 또 연기

오는 5월31일 오후 2시 의정부지법 제1호 법정에서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19-05-16 [17:20]

[구리=경기인터넷뉴스]지난 5월3일로 예정됐다가 2주 연기 돼 내일(17일)로 예정됐던 안승남 구리시장의 공직선거법 위반 1심 선고공판이 오는 5월31일로 또다시 연기됐다.

 

의정부지방법원 형사합의13부(재판장 이영환 부장판사)는 16일 안승남 구리시장의 선고공판을 2주 연기해 5월31일 오후 2시 의정부지방법원 제1호 법정에서 연다고 원고와 피고 측에 통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안승남 구리시장은 지난해 6월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구리월드디자인시티(아래 GWDC)사업이 제1호 경기연정 사업이었다.”고 공표해 공직선거법 250조 (허위사실 공표) 위반혐의로 기소돼 지난 4월1일 검찰로 부터 벌금200만원을 구형 받은 바 있다.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