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 및 장애인축제한마당 성황리에 개최

가 -가 +

김주린 기자
기사입력 2019-04-19 [14:12]

[시흥=경기인터넷뉴스]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19일 오전 11시 시흥시실내 체육관에서 제39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경기도장애인복지회 시흥시지부(김민수 회장) 주최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하나되는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 및 장애인축제한마당’을 개최했다.

 

‘장애인의 날’은 매년 4월 20일로 장애인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장애인의 재활의욕을 고취하기 위한 목적으로 제정된 법정기념일이다.

 

▲ 제39회 장애인의날 시상식     © 경기인터넷뉴스


이날 행사는 임병택 시흥시장과 김태경 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장애인과 가족, 자원봉사자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1부 기념식과 2부 축하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1부 기념식은 시흥시립전통예술단의 기악합주와 시흥시립합창단의 합창공연을 시작으로 진행됐다. 장애인의 날 기념식, 모범장애인과 장애인 복지증진 유공자 표창 등이 이어졌다.

 

이어 진행된 2부 행사에서는 장애인과 가족, 자원봉사자 등이 함께 하는 어울림 축제 한마당 행사가 열렸다. 시흥가수협회 소리새예술단의 축하공연과 연성국악단의 국악공연, 어린이치어리딩, 편승엽 가수공연 등이 진행돼 한껏 즐거움을 더했다.

 

행사에는 북시흥농협, 시흥희망의료사협, 시흥시자원봉사센터협의회, 센트럴병원, 시화병원, 나는카페 등 지역사회와 함께 참가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한데 어우러지는 화합의 장을 만들었다.

 

그 외에도 장애인 건강체크 봉사, 장애인 서예교실의 가훈 써주기, 네일아트, 기념사진 촬영 포토존, 시흥장애인자립생활센터의 중증장애인 작품전시회, 시흥시 교통장애협회의 교통사고 예방 캠페인 사진전시회, 시흥장애인종합복지관의 찾아가는 보장구 수리 및 점검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눈길을 끌었다.

 

임 시장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어우러지고, 장애인에 대한 ‘차별’이 ‘다름’으로 인정될 때 행복한 사회가 될 것”이라며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따뜻한 시흥시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김주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