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구리상담소, 대한적십자 구리지구협의회 활동지원에 관한 간담회

가 -가 +

김주린 기자
기사입력 2019-04-16 [11:19]

[경기도의회=경기인터넷뉴스] 경기도의회 구리상담소에서 4월15일 임창열 도의원(더민주, 구리2)은 대한적십자 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 함정현 회장, 임동희 부회장, 이은모 동북봉사관 관장, 홍광춘 총무부장, 하진호 홍보부장, 각 동회장을 포함 15여명과 함께 구호활동, 사회봉사활동, 지역보건활동, 안전교육활동 등의 지역현안 민원을 듣고자 간담회를 가졌다.

 

이 날 함정현 회장은 대한적십자 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는 “'인류가 있는 곳에 고통이 있고, 고통이 있는 곳에 적십자가 있다'는 구호처럼 구리시 지역 결식아동 도시락지원, 연말연시 불우이웃돕기, 122세대 차상위세대 김장담궈주기, 자유총연맹 통일 안보교육 등 일대일 결연관계를 형성해 일회성이 아니고 연계해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기에 단체 한 곳에 치중하지말고 형평성에 맞게 적극적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적십자 봉사회에 아낌없는 후원을 바란다"고 피력했다.

 

▲ 경기도의회 임창열 의원, 대한적십자 구리시협의회 간담회     © 경기인터넷뉴스


이어 "적십자 사무실도 협소해 교육, 조리시설 공간이 없어 많은 활동을 하는데 제약이 따른다"며 "장소가 없어 인근 남양주시로 가는 불편이 없도록 장기적 계획으로 적십자 건물도 적극 검토해주길 바란다"고 했다.

 

이에 임창열 도의원은 "대한적십자 구리시협의회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표하며, 도 지원 근거조례가 있는 만큼 합법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해, 어려울때 힘이 되도록 하겠다"고 했다.

 

또한 "기업체, 사업장, 개인 등이 후원 회원 가입을 하고 매월 일정금액을 정기적인 기부를 통해 도내 가장 아프고 약한 곳을 찾아 희망을 전하고, 도움의 손길이 닿지 않는 곳을 찾아 나눔 문화를 선도해 나가는 대한적십자의 나눔 프로그램 `희망나눔명패달기‚에 직접 동참하며 앞으로도 구리시 지역주민을 위해 헌신하고 구호활동과 각종 지원활동을 통해 최선을 다하며 인정받는 봉사단체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