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찾아가는 위생등급제 설명회

지정 업소 32개소 목표, 식중독 예방 교육 및 위생 관리 컨설팅 제공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19-03-14 [16:49]

 [구리=경기인터넷뉴스]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외식 인구 증가와 시민 위생 안전에 중점을 두고 ‘찾아가는 음식점 위생등급제 설명회’를 적극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위생등급제 설명회’는 구리시 위생지도팀에서 모범음식점을 중심으로 업소에 방문하여 음식점 위생 등급제 설명과 식중독 예방 교육, 위생 관리 컨설팅 등을 제공하는 현장 방문 설명회이다. (사진)
 


 이번에 시가 본격 추진하는 ‘찾아가는 위생 등급제 설명회’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음식점 위생 수준 향상을 위해 실시하는 ‘음식점 위생 등급제’에 대비한 것으로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3등급(매우 우수, 우수, 좋음)으로 평가·지정한다. 현재 구리시는 5개의 업소가 지정되어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식품위생법 개정으로 위생 등급제 지정 대상이 확대되어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까지 위생 등급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이에 따라 시는 이번 찾아가는 위생 등급제 설명회를 통해 위생등급 지정 업소 확대에 심혈을 기울일 예정이다.
 
 위생등급 지정 신청은 영업자가 직접 위생 등급 지정 신청서를 온라인으로 식약처에 접수하거나 시청에(위생지도팀) 제출하면 된다. 위생등급 지정 업소는 향후 2년간 위생 지도·점검에서 면제되며, 위생 등급 표지판 제공, 홍보, 기술 지원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