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도, 제2차 도서관발전 종합계획 수립

' 도민 삶의 중심! 경기도 도서관' 비전 설정

크게 작게

김주린 기자 2019-02-12


[경기도=경기인터넷뉴스]경기도는 12일,균형 있는 도서관 인프라 확충과 급변하는 도서관 환경 변화에 대비하기 위한 도서관서비스 모델을 제시하고자 제2차 도서관발전 종합계획(2019~2023)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이번 종합계획은 ‘도민 삶의 중심! 경기도 도서관’을 비전으로 설정하고, 4대 추진과제와 17개 세부과제를 통해 ‘미래사회, 함께 길을 찾는 도서관’ 정책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방향을 담고 있다.

 

첫 번째 추진과제인 ‘미래를 준비하는 도서관’은 공공도서관 확충, 전문인력 확충 및 조직개편, 제4차 산업기술 기반 도서관서비스 개발, 남북도서관 교류 등 미래사회를 대비한 도서관 기반을 마련하는 정책을 제시했다.

 

2023년까지 공공도서관 60개관을 신규로 건립해 325개관까지 확충하고, 노후도서관 35개관의 리모델링과 생활 SOC 작은도서관 142개소 조성을 추진한다.

 

두 번째 과제인 ‘지식으로 소통하는 도서관’은 이용자 맞춤형 독서서비스 개발, 지역자료 아카이빙, 장서개발, 작은도서관 활성화, 협력체계 강화 등 지식정보를 매개로 도서관과 지역사회가 상호 협력‧소통할 수 있는 각종 정책을 추진하게 된다.

 

세번째 추진과제 ‘누구에게나 열린 도서관’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기능 강화, 정보 불평등 개선, 사회적 포용을 실천하는 공간구성, 도서관 홍보 확대 등 도민 누구나 차별 없이 이용할 수 있는 도서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정책과 네 번째 ‘도서관의 허브, 대표도서관’ 건립 추진 내용을 담고 있다.

 

조학수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이번 종합계획은 도서관을 둘러싼 다양한 환경적 변화요인과 주민들의 요구 분석을 통해 도서관이 단순한 정보 제공 역할을 뛰어 넘어, 도민의 삶을 풍요롭게 만드는 기능까지 수행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19-02-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