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인시, 기상청 탐지 지진정보 실시간 전파 신속대응 지원

기초단체 최초 지진 조기경보 시스템 구축

크게 작게

김주린기자 2018-07-11


[용인=경기인터넷뉴스] 용인시는 신속한 재난정보 전달을 위해 전국 기초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지진 조기경보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기상청 지진화산센터가 탐지한 지진 경보를 실시간으로 받아 전파하므로 행정안전부의 긴급재난문자(CBS) 보다도 빠르게 상황을 시민들에게 알릴 수 있는 게 특징이다.

 

▲     © 경기인터넷뉴스


전파의 이동속도가 지진파 이동속도보다 4만 배(P파 기준)나 빠른 것을 이용한 것으로 200km 정도 떨어진 곳에서 지진이 발생할 경우 이 시스템을 활용하면 25초 정도의 대피시간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경기도를 비롯한 광역단체들은 지난해 기상청 지진 조기경보 시스템에 연결해 지진 정보를 실시간으로 전파하고 있는데 시는 자체적으로 경기도 시스템과 연결해 지자체로는 처음으로 동시에 정보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시는 현재 시청과 3개 구청에 이 시스템을 설치, 시험 방송까지 마치고 가동에 들어갔다.

 

또 앞으로 이 시스템을 읍면동 청사를 비롯한 관내 전체 공공기관 건물에 연결하고, 추후 교육청과 협의해 각 학교로 확대해나갈 방침이다.

 

시는 안전도시를 만들기 위해 태풍이나 홍수, 교통사고에 이르기까지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다양한 재난관리 시스템을 구축해왔는데 이번에 지진 조기경보 시스템까지 연결해 지진에도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게 했다.

 

시는 앞으로 각종 재난상황이나 지진대피 훈련 등에 이 시스템을 활용해 실제 상황이 발생할 때 효과적으로 작동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 2018-07-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