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상호 하남시장, 불법 개 사육장 현장 방문

“동물복지를 살피는 계기로 삼겠다”

크게 작게

김주린기자 2018-07-08


[하남=경기인터넷뉴스] 김상호 하남시장은 최근 하남 감일지구 내 불법 방치된 개 사육장 문제 해결을 위해 7일 오전 현장을 직접 방문,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즉각 조치할 것을 관계 공무원들에게 지시했다.

 

현장을 방문한 김 시장은 “불법 개사육장 현장을 보니 참혹한 모습에 마음이 아프다”며 "향후 똑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관리를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김 시장은 현장에서 방치된 개 사육장 조치를 위해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개사육장 실태조사단을 즉시 출범 가동시키고, 최대한 빠른 행정절차를 통해 현장을 격리하고, 현장 긴급구조 조치를 취했다.

 

긴급조치 내용은 우선 치료가 필요한 개는 하남 동물병원에 이송 치료하고 있으며, 사료 등 위생적인 환경은 LH와 협조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시는 관리사각지대에 놓인 사육장이 더 있을 수 있어 관내 개 사육장에대해, 전면 실태조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기사입력 : 2018-07-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