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재정 교육감, 학생들이 준 당선증 받고 취임식 대체

광명 운산고 학생들과 2기 출범 첫 소통 콘서트

크게 작게

김주린기자 2018-07-02


[경기인터넷뉴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2일 광명 운산고를 찾아 ‘경기도교육감 당선자와 함께하는 미래세대 당선증 수여 행사'에 참석해 학생들이 수여한 당선증을 받은 후 학생들과 교육정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것으로 취임식을 대신했다.

 

이번 소통 콘서트는 관례적 취임 행사가 아닌 교육공동체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는 첫 번째 자리로, 운산고 2, 3학년 학생 130여명과 교직원, 문병선 인수위원회 위원장, 박승원 광명시장 등이 참석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운산고 총학생회에서 주관한 이날 행사는 교육감 당선증 교부 및 선서, 당선자 소감, 경기도교육감에 바란다, 학생 및 교육감 소감 발표로 진행됐다.

 

당선증 교부는 이번 모의투표를 제안한 2학년 학생에 의해 이루어졌으며, 당선증에는 “당선인이 임기 동안 공약을 실천하여 경기교육을 혁신할 것을 기대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이날 이 교육감은 학생회가 수여하는 당선증을 받고 취임 선서를 한 후“여러분이 주신 귀한 임무를 무겁게 받아들이고, 앞으로 4년간 미래 세대와 미래 시대를 위한 희망의 교육으로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가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학생과의 대화 시간에서 학생들은 이 교육감에게 청소년 참정권 부여, 혁신교육정책과 대학입시 정책의 일원화, 정치교육의 확대 등을 건의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한편, 이날 당선증 수여 행사는 운산고 학생회 주관으로 지난 달 8일 교육감 모의투표를 진행한 결과 이 교육감이 1위를 차지한 데 따른 것이다.

 

소통 콘서트는 모두 5차례에 걸쳐 진행되며, 3일에는 수원 광교헌 서봉재에서‘학교 현장과 교육정책의 조화’를 주제로 교장, 교감, 교사, 장학사 등 30여 명과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끝으로, 이재정 교육감은“운산고 학생 여러분을 보며 내일의 희망이 있음을 절감했다.”면서, “앞으로 무슨 일이든 자신감을 갖고 여러분이 원하는 것을 이루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8-07-0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