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부소방 북부경찰, 구급대원 폭행근절 위한 공동대응

구급대원 폭행방지 관련, 공동대응 협업체계 강화키로

크게 작게

김주린기자 2018-05-17


[경기도=경기인터넷뉴스] 최근 폭행피해 구급대원 순직사고와 관련,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와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이 공동대응 협업체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17일 북부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양 기관은 이날 오전 10시 북부지방경찰청 제2회의실에서 ‘2018 구급대원 폭행피해 근절대책에 따른 공동대응 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방안을 논의했다.

 

▲ 경기북부 구급대원 폭행피해 근절 간담회     © 경기인터넷뉴스


양 기관은 이날 구급대원 폭행방지 대책 및 처리절차 협조
, 공동대응 가이드라인 마련, 주요사례 공유를 통한 상호 신뢰 형성 등의 필요성에 공감, 앞으로도 지속적인 소통체계를 유지하기로 약속했다.

본부 관계자는 구급대원에 대한 폭행은 곧 도민들의 안전과 생명을 위협하는 범죄 행위라며 원활한 구급활동 수행을 위한 도민분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현행법인 "소방기본법"50조에 따르면, 출동 소방대원에게 폭행 또는 협박을 행사해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 구급활동을 방해할 경우 5년 이하의 징역이나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처해질 수 있다.

기사입력 : 2018-05-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