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지역 여성활동가 613명, 이재명 지지선언

크게 작게

김주린기자 2018-05-10


[경기도=경기인터넷뉴스] 경기도 내 각 여성인권단체 등에서 활동 중인 여성활동가 613명이 10일 유권자의 날을 맞아 경기도의회 브리핑룸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예비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경기지역 여성활동가들은 지난 시기 경기도의 적폐를 청산할 소신 있는 도지사 공동체 발전에 대한 철학과 의지를 가진 개혁적인 도지사 도민 및 공무원과의 소통이 체화된 민주적 리더십의 도지사 결정된 정책을 과감하게 실행할 의지의 도지사 상을 제시하며 이에 적합한 인물이 이재명 후보라고 강조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또한 일터와 삶터에서의 성차별 해소
, 여성폭력 예방 및 대응력 강화, 다양한 가족의 삶의 질 향상, 청소년 역량 강화와 균형 있는 성장 등의 비전을 실천할 수 있는 가족 친화적 인물임을 내세워 이재명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이와 더불어 이재명 후보는 성남시장 재직 시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 두 차례 여성친화도시 서포터즈를 모집하여 생활 속 불편사항들을 모니터링 한 후 여성의 적극적인 사회활동을 위한 정책들을 추진한 바 있다.

 

또한 ‘성남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 발전계획 연구 용역 최종 보고회를 통해 워킹맘·워킹대디 지원사업 활성화, 가족친화 기업에 인센티브 지원을 비롯한 33개 사업을 시행키로 하는 등 여성친화도시 구축을 위한 중장기 발전계획을 수립한 바 있다이재명 후보는 대표적인 여성친화 자치단체장으로서의 자질과 능력이 있다고 밝혔다.

 

이번 지지선언에는 사람과 평화 양해경 대표, 평택 국제교류협회 고인정 회장 등 경기도 여성 활동가 613명이 참여했다.

 

기사입력 : 2018-05-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