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의정부, 신재생에너지 확대 보급 나서

크게 작게

김주린 기자 2018-04-16


 [의정부=경기인터넷뉴스]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보급정책의 하나로 단독주택에 태양광 또는 지열 발전설비를 설치를 지원하는 신재생에너지 보급(주택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한국에너지공단과 연계하여 추진하는 사업으로, 단독주택 소유자가 먼저 한국에너지공단의 사업 승인을 받은 후 별도로 의정부시에 지원 신청할 수 있으며, 가구 당 태양광은 150만원, 지열은 35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주택용 태양광(3㎾) 설치 시 총설치비 630만 원 중 보조금 465만 원을 지원받아 자부담 165만 원이면 설치가 가능하며, 지열(17.5㎾)은 총설치비 2,200만 원 중 보조금 1,170만 원, 자부담 1,000만 원으로 설치가 가능하다.

 

월평균 500㎾ 전기를 사용하는 가구가 3㎾의 주택용 태양광 설비를 설치할 경우 월평균 10만 원 정도의 전기요금을 절감할 수 있고, 지열 설비를 설치할 경우 난방비용은 등유를 사용할 때보다 월평균 30만 원, 에어컨을 가동했을 때의 냉방비용은 월평균 20만 원 정도 절감이 가능하다.

 

의정부시는 정부의 에너지정책에 적극 부응하여 앞으로도 신재생에너지 확대 보급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 2018-04-1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