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안양시, 무인민원발급기 3개소 확대 운영

안양세무서, 박달2동, 호계3동행정복지센터

크게 작게

이근항기자 2018-03-29


[안양=경기인터넷뉴스] 안양시(시장 이필운)는 안양세무서, 박달2동, 호계3동 행정복지센터 3개소에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하고 오는 30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     © 경기인터넷뉴스


작년에 동안양세무서에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한데 이어 안양세무서에도 무인민원발급기가 마련돼 각종 세무 업무에 필요한 가족관계등록부, 주민등록 등‧초본, 토지대장, 건축물대장 등 85종의 민원서류를 무인민원발급기로 발급받을 수 있다.

 

인구 및 민원처리가 많은 박달2동 및 호계3동 행정복지센터에도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해 행정 효율을 높이고 민원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가족관계등록부는 4월부터 발급 받을 수 있다. 또한 노후된 범계역, 호계1동 행정복지센터 무인민원발급기 2대를 교체했다. 

 

시는 주요 관공서, 지하철 역, 대형마트 등 유동인구가 많고 접근이 쉬운 다중이용시설에 무인민원발급기 30대를 운영하고 있으며, 1일 약 1,000여건의 민원서류를 발급하고 있다.

 

지하철역사 7개소는 365일 오전6시부터 밤12시까지 운영되며 한림대병원 및 샘병원은 365일 24시간 운영해 심야시간의 민원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이필운 안양시장은“이번 신규 무인민원발급기 설치로 시민불편이 다소 나마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무인민원발급기로 발급받을 수 있는 서류의 종류가 확대되도록 관계부처와 협의하는 등 민원서비스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8-03-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