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인, 모현 이동면 12월에 읍 승격된다

용인시, 12년 만에 읍 승격

크게 작게

김주린기자 2017-10-13


[용인=경기인터넷뉴스] 용인시 모현면과 이동면이 오는 12월 읍으로 승격된다. 용인에서 면이 읍으로 승격되는 것은 지난 20051031일 포곡읍 이후 12년만이다.

 

용인시는 13일 행정안전부와 경기도로부터 지난달 29일자로 모현면·이동면에 대한 읍 승격 승인을 최종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용인시 행정구역은 현재 1624동 체제에서 3424동 체제로 변경된다.

 

지방자치법시행령에 면에서 읍으로 승격하려면 인구 2만명이 넘고 도시화가 진행돼야 하는데지난 9월말 기준 모현면은 26,510, 이동면은 21천453명에 대규모 아파트 단지가 들어서는 등 이미 기준을 넘어섰다.

 

시는 두 면의 읍 승격에 맞춰 내달 관련 조례와 규칙 등을 개정하고 지적공부와 과세자료, 주민등록 등 각종 자료를 정비한 후 읍사무소 개소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면에서 읍으로 바뀌면 늘어난 인구수나 도시화에 맞춰 조직과 인원을 확충할 수 있어 시민들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할 수 있게 된다.

 

앞서 정찬민 용인시장은 지난 8월 행정안전부장관에게 직접 두 면의 읍 승격을 요청하는 서한문을 발송한데 이어 지난달에는 행안부 장관 초청 간담회에서 이에 대해 재차 건의하기도 했다.

 

정 시장은 오랜 노력 끝에 모현면과 이동면의 읍 승격을 얻어냈다이번 승격으로 민원과 복지, 산업 등은 물론이고 건설 분야 조직까지 갖추게 돼모현·이동 지역 주민들에게 양질의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7-10-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