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 반려동물 페스티벌 14일 화랑공원서 개최

크게 작게

김주린기자 2017-10-12


[성남=경기인터넷뉴스] ‘2017. 성남 반려동물 페스티벌이 오는 14일 오전 10~오후 6시 분당구 삼평동 화랑공원에서 열린다.

 

성남시는 동물 보호와 복지, 공존과 생명존중에 관한 시민 의식을 높이기 위해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문화 축제를 마련한다.

 

이날 행사는 반려동물을 키우는 시민 등 5천여 명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하는 가운데 참여·나눔·홍보의 3개 마당 행사가 펼쳐진다.

 

참여 마당에선 반려견과 화랑공원을 돌며 9곳에서 확인 도장을 받아오는 성남9경 스탬프 투어, 재활용품으로 반려견, 반려묘 집 만들기 대회, 반려동물과 견주가 함께 달리는 허들경기, 지그재그 라바콘 경기 등이 열린다.

 

나눔 마당은 동물 건강 상담을 받을 수 있고, 동물의 문제행동을 교정해 주는 매너 교실과 반려동물 놀이터로 꾸며진다.

 

반려동물 용품, 사료 등 1천여 점을 전시·판매하는 동물 관련 산업전도 열린다.

 

홍보마당은 동물 등록제, 유기동물 입양과 후원을 안내한다. 모든 행사 참가비는 무료다.

 

반려동물을 키우는 국내 인구는 1천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추산되는 가운데 성남시는 반려동물 등록제, 중앙·율동공원, 탄천 등 7곳에 반려동물 놀이터 운영, 길고양이 급식소 설치·운영 등 다양한 시책을 펴고 있다.

 

이중 반려동물 등록제는 성남시가 2008년 전국 최초로 시범 도입한 사업이다. 내장형 칩을 반려동물에 부착해 주인을 알 수 있다.

 

시는 반려동물 등록제 도입 후 유기동물 주인 찾기효과를 보고 있다.

 

시행 첫해 76마리의 유기동물을 주인이 찾아갔고, 2010226마리, 2012270마리, 2014285마리, 2016377마리로 점차 늘었다.

 

기사입력 : 2017-10-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