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양주署, 지역축제와 함께하는 무료법률상담센터 운영

사이버범죄 예방을 위한 핸드폰 보안패치 프로그램 설치 병행

크게 작게

송영한 기자 2017-09-12


 [남양주=경기인터넷뉴스] 남양주경찰서(총경 곽영진)는 9월을 맞아 지역주민축제장에서 주민 치안만족도 향상을 위해 찾아가는 수사상담센터(애니카 : Anywhere Counseling의 준말로 어디서든 사회적 약자를 위해 무료 법률 상담을 하겠다는 취지 )를 운영한다.


오는 16일에는 남양주시 조안면 다산유적지에서 열리는 다산문화제축제장에서 강성구, 신준우 변호사 2명과 수사과장, 사이버수사팀장 등 경찰관 6명도 조별로 함께 한다.


평소 민·형사 문제로 궁금했던 점이 있었다면 행사장을 방문해 무료법률 상담과 사이버범죄 예방을 위한 핸드폰 보안패치 프로그램을 설치해 줄 예정이니, 지역축제도 즐기고 법률 상담과 범죄예방의 효과를 거두는 일거양득의 기회를 얻을 수 있다.


또한 오는 23일에는 점프벼룩시장(삼패시민한강공원), 26(화)일에는 슬로 라이프축제(체육문화센터)에도 상담을 계속할 예정이다.


홍보부스 내 민·형사 무료민원 상담실시하여 사건 접수 필요시, 현장에서 진정서와 고소장 등 제출받아 수사부서로 사건을 배당하는 시스템도 갖추고 있으며,


‘몰래카메라 범죄’및 인터넷상 물품사기 범죄가증가 추세로 피해예방과 범국민 의식제고를 위해, 행사 부스에서  SNS 웹하드 등에 유통되는 불법촬영 유형 음란물 삭제·차단을 위한 휴대폰 보안패치 프로그램을 설치해 줄 예정이다.

 

남양주경찰서 관계자는 “향후에도 다중이 운집하는 관내 행사장을 변호사와 수사경찰관이 현장을 찾아가서 무료법률상담과 범죄예방 홍보와 상담을 맞춤식으로 진행하는 ‘애니카 운영시스템’을 활성화하여 주민들에게 먼저 다가가는 친절한 ‘수사경찰상’ 구현을 위한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17-09-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