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화성시 공무원, 자발적 연구모임으로 스마트한 행정개선 나서

도로 구조조정 ․ 빅데이터 활용 ․ 노인건강 돌봄시스템 등 8개 과제 시정반영

크게 작게

김주린기자 2017-09-11


[화성=경기인터넷뉴스] 도시화로 점점 부족해지는 주차공간을 신규 주차장 건설이 아닌 도로 구조 조정만으로도 해결할 수 있다면 어떨까?

 

심각한 주차난으로 골머리를 앓는 주민들을 위해 시청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머리를 맞대자 반송동과 병점동 일대 211대의 주차공간을 만들 수 있는 방안 등이 탄생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이에 시는 직원들의 제안을 받아들여 내년도 사업부터 단계적으로 시정에 반영할 계획이다.

 

화성시에는 이번 사례처럼 창의적인 방법으로 행정서비스를 바꾸려는 공직자 연구모임이 11개에 이른다.

 

이들은 지난 3월부터 모임을 시작해 도로 개선, 세금고지서 개선, 시민소통 플랫폼 구축, 노인 건강돌봄시스템 등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연구 및 정책제안에 나섰다.

 

이에 정책기획과는 지난 8월 이들의 연구결과의 실현성과 효과성을 분석·평가하는 제안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우수과제 8건을 선정해 실제로 시정에 반영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 있다.

 

또한 11일에는 국장단회의를 통해 이들 중 최우수 과제 2건을 선보이고, 직원들의 자발적인 정책 연구활동을 격려하는 시간도 가졌다.

 

채인석 화성시장은 “연방제 수준의 지방분권이 논의되고 있는 시점에서 이번 연구모임은 공직자들의 역량을 키우고 지역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데 효과적”이라며, “앞으로 각 부서들은 협심해서 시민들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스마트한 행정서비스가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7-09-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