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 ‘행복콜’ 운영

크게 작게

송영한 기자 2017-09-11


[구리=경기인터넷뉴스]구리시는 11일부터 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행복콜’을 본격 운영 개시했다.(사진)

 

시 관계자에 따르면, 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는 휠체어 탑승설비가 장착된 특별교통수단 차량 총 9대를 구리도시공사에 위탁 운영키로 했다는 것,

 

▲     © 경기인터넷뉴스

 

이용대상자는 장애인 1・2급 및 65세 이상으로 버스나 지하철 이용이 어려운 교통약자에게 편리한 교통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운행지역은 구리시 전역, 경기도,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전역 편도운행이며, 출발지는 구리시 관내를 원칙으로 하며, 평일 오전 7시~오후 10시까지 운행한다. 운행요금은 기본 10㎞당 1,200원이며, 초과 시 1㎞당 200원의 추가요금이 붙는다.

 

특별교통수단을 이용 하고자 하는 사람은 신청서를 제출하고 심사 결과가 통보된 후에 콜 상담전화나, 팩스, 홈페이지, 스마트폰(구리시 행복콜)을 통해 차량배차를 받아 이용할 수 있으며, 예약 및 접수 문의는 1577-3659로 이용하면 친절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백경현 시장은“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 운영으로 교통약자들의 대중교통 이용불편 해소는 물론 사회참여 기회 확대 등에도 적잖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된다”며“내년에는 차량 3대를 추가로 확보해서 더 많은 교통약자들의 편리한 이동권을 보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7-09-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