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도교육청, 제2회 추경(안) 예산 3,673억 증액 편성

쾌적하고 안전한 교육환경 개선사업에 중점 편성

크게 작게

김주린기자 2017-08-17


[경기도교육청=경기인터넷뉴스]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2017년 경기도교육비특별회계 제2회 추가경정 세입‧세출 예산안’을 편성하여 18일 경기도의회에 제출한다.

 

이번 추가경정 예산은 지난 7월 22일 정부 추경 이후 확정 교부되는 중앙정부이전수입인 보통교부금 3,530억 원을 비롯하여 기타지원금, 자체세입 등을 주 세입으로 하며, 기정예산 13조 9,435억 원 대비 3,673억 원이 늘어난 14조 3,108억 원이다.

 

이번 추경(안)은 쾌적하고 안전한 교육환경 개선 사업에 중점을 두었으며, 일자리 창출의 정부추경 취지도 반영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 수 있는 사업을 위주로 편성했다.

 

특히, 노후 화장실 개선, 냉난방 개선, 외부창호 교체, 교실 LED등 설치, 외벽 보수, 시설확충 등 교육환경 개선 사업에 2,098억 원을 투입하며, 장애학생의 이동권 보장을 위한 장애인 승강기 설치 등 장애인 편의시설 개선에 199억 원, 급식시설 및 기구 개선에 608억 원, 안전시설 보수보강 및 스프링쿨러 개선 등 소방․재난 안전 개선에 19억 원, 낡은 학교관사와 공동사택의 시설 현대화 66억 원, 실내 체육장 설치 등에 12억 원을 편성했다.

 

이 밖에도단위학교의 재정운영 자율성 증대를 위해 학교기본운영비를5% 인상하여 총 352억 원을 지원한다.

 

또한, 도교육청은 지난 1회 추경 예산안 도의회 심의 시 내부유보금으로 조정된 예산 1,010억 원을 이번 추경에 활용해 2018년도에 도래하는 지방교육채 원리금 1,127억 원을 조기 상환할 예정이다.

 

지방채 조기상환 금액은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증가에 대비한 실내 체육관설치사업에 투입하는 등 다음 연도 경기교육재정의 가용재원으로 활용해 예산편성의 효율성과 교육재정의 건전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한편, 경기도교육청 제2회 추경 예산안은 경기도의회 제322회 임시회 심의‧의결을 거쳐 9월 12일 확정될 예정이다.

경기도교육청 예산담당 박춘금 서기관은 “이번 추경에서는 기본운영비를 인상해 학교 재정운영의 자율성이 강화됨으로써 교육환경 개선사업, 미래학교 준비 등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학생중심, 현장중심의 교육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7-08-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