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생연동 원도심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사업 추진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21-02-26 [15:31]

[동두천=송영한 기자]동두천시는 2020년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사업으로 선정된 ‘동두천시 생연동 원도심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사업’을 수행하게 될 `동두천시 상권진흥센터`를 3월 2일 설립하여,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월 15일 공모를 통해 동두천 상권진흥센터장을 선정했으며, 두드림희망센터 3층에 사업수행 기구인  `동두천시 상권진흥센터`를 설립하고, 3월 중 직원 2명을 채용할 계획이다.(사진)

 

 

 또한, 상권 주도의 정책 발굴·시행을 위한 자문과 사업의 의결기구인 ‘생연동 원도심 상권진흥협의회’를 상인·전문가 등으로 구성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사업은 경기도 민선7기 골목상권 활성화 공약사업 중 하나로, 전통시장과 주변상권을 상권진흥구역으로 지정하고, 다양한 지원책을 펼쳐 상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사업으로, 선정된 사업 구역당 4년간 총 40억원의 예산을 지원한다.

 

 2020년 파주시와 함께 선정된 동두천시는 올해 1년차 사업을 본격적으로 착수해 나갈 계획으로, 시는 시설·환경 개선, 거리 정비 및 디자인 등 하드웨어(H/W)적 요소는 물론, 상인조직 역량강화, 관광네트워크사업 등 소프트웨어(S/W)적인 요소까지 상권 재생에 필요한 전방위적 지원을 한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이번 생연동 원도심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사업은 침체되어 있는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며, 다른 지역에서도 일부러 찾아오는 상권이 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사업 추진을 응원했다.

 

 

 생연동 원도심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사업이 생연동 원도심을 어떻게 변화시키고 활성화 시킬지 귀추가 주목된다.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