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384억 원 제1회 추가경정 예산 편성!

가 -가 +

조수제 기자
기사입력 2021-02-24 [22:30]

- 소상공인 보호, 지역방역 일자리사업, 공영주차장 건립 등 총 384억 원 편성

- 박승원 광명시장 “지역경제 활성화, 코로나19 극복에 최선 다할 것”

 

[광명=조수제 기자]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광명시의회에 제출한 ‘2021년도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변경안’이 24일 열린 제260회 광명시의회 임시회에서 의결됐다고 25일 밝혔다.

 

▲ 광명시청 전경(사진제공=광명시)     ©경기인터넷뉴스

 

이번 추경예산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취약계층 및 소상공인 보호, 지역방역 일자리사업과 종합장사시설 건립지원, 철산동 지하공영주차장 건립, 광명3동 도시재생뉴딜사업 등 주요 현안사업을 반영한 384억 원이다.

 

시는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양극화 해소와 서민 민생경제 활성화를 위해소상공인 임대료 경영자금 지원(55억원), 소상공인 영업전념 특례보증 지원(13억원)을 편성했다.

 

또한 시민건강을 위해 △소하인라인장 보수공사(3억원), △노인건강케어센터 건립(7억원), 주민생활에 밀접한 △자경저류지 시설개선(11억원), △백합어린이공원 개선 사업(3억원) 예산을 편성했다.

 

이와 별도로 국· 도비사업을 신속히 반영해 △누리과정 운영(19억원), △장애인활동지원(15억원), △국가하천 유지관리(11억원),△도덕산 여가녹지 조성사업(5억원), △광명도서관 옥상 방수 및 시설 개선 사업(5억원) 예산을 편성했다.

 

이번 추경예산을 포함해 코로나19 피해 최소화와 조기극복, 지역경제 활성화, 사회적 취약계층 보호 및 지원에 초점을 맞춰 주요 현안사업을 반영한 올해 일반 및 특별회계 예산 총규모는 9,838억 원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코로나 19로 고통을 겪는 소상공인과 시민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침체된 지역경제가 하루 빨리 살아나기를 희망한다."며, "힘든 시간을 극복하고 시민들이 조속히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천여 명의 공직자와 함께 코로나19 대응 및 시정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수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