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올해 중・고교 신입생 교복구입비 지원... 관외 고교 신입생까지 확대

가 -가 +

김진아 기자
기사입력 2021-02-24 [00:10]

[하남=김진아 기자]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올해 중·고등학교에 진학하는 신입생에게 교복구입비를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특히 올해부터는 관외 고등학교 신입생까지 대상을 확대해 하남시에 주소를 둔 학생이면 모두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대상은 관내 중·고교 신입생 4,564명을 포함해 관외 중·고교 및 대안교육기관 신입생 220명 등 총 4,784명이다. 시는 이를 위해 올해 3억 4천만 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관내 학교 신입생은 별도 신청절차 없이 재학 중인 학교에서 현물로 지원받을 수 있다.

 

관외 및 대안교육기관 신입생은 신청서와 재학증명서·교복구매 영수증 등을 지참해 12월 10일까지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지원금액은 1인당 최대 30만원이다.

 

이번에 관외 고등학교 신입생까지 지원을 확대하면서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학부모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교복·교육·급식 등 3대 무상 교육복지로 교육비 부담을 줄이고 보편적 교육복지 확대에 노력할 것”이라며, “교육 공공성 강화를 통한 교육도시 실현을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하남시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