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립도서관, ‘하남의 시간을 그리다’ 첫 수업 시작

가 -가 +

김진아 기자
기사입력 2021-02-23 [23:54]

[하남=김진아 기자] 하남시립도서관은 변화하는 하남의 모습을 그림으로 기록하는 ‘하남의 시간을 그리다’ 첫 수업을 시민 12명과 함께 시작했다고 22일 밝혔다.

 

하남 아카이브 프로젝트의 하나로 기획된 ‘하남의 시간을 그리다’는 시의 과거와 현재 모습을 시민들이 다양한 관점에서 그림으로 표현해 보는 프로그램이다.

 

  © 경기인터넷뉴스

 

수업은 5월 말까지 진행하며, 6월에는 미사도서관에 참가자들이 그린 20여점의 작품을 전시해 문화 활동을 공유할 예정이다.

 

차미화 도서관정책과장은 “3개월의 짧은 수업이지만, 시민들이 우리시의 아름다운 풍경과 빠르게 발전하는 모습을 그림으로 그려보면서 하남의 역사를 느껴보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진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하남시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