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재형 건설교통위원회 부위원장, 7호선연장(도봉산∼옥정) 복선화 추진 거듭 주장

“8호선(별내선)의정부 연장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반영 되도록 강력히 촉구”

가 -가 +

김주린 기자
기사입력 2021-02-23 [13:37]

[경기도의회=김주린기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권재형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의정부3)은 지난 2월 18일(목) 제350회 임시회 제2차 건설교통위원회 철도항만물류국 2021년 주요업무보고 등을 통해 이계삼 철도항만물류국장에게 광역철도 7호선(도봉산∼옥정) 연장사업에 대한 복선화 등 재검토와 8호선(별내선) 의정부 연장사업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경기도 차원의 적극적인 대응을 당부했다.

 

권 부위원장은 옥정∼포천 광역철도 기본계획을 포천시민의 안전대책 등을 위해 단선에서 복선으로 변경해 국토교통부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대광위)로 요청하려 것에 대해 크게 환영하며 “본 변경안이 반영될 수 있도록 경기도 차원에 적극적 대응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권재형 경기도의원(더불어민주당, 의정부3)  © 경기인터넷뉴스

 

또한, “7호선 도봉산∼옥정 연장사업이 단선으로 마무리 된다면, 의정부시민들은 위험에 노출된 불안한 상태로 7호선을 타고 다녀야 한다”며 “의정부시의 안전을 확보해야하는 사람인 동시에 의정부시 정치인의 한 사람으로서 의정부시민들을 볼 면목이 없다. 의정부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복선화 등의 대책을 강구하여 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건의된 별가람∼녹양 구간인 8호선(별내선) 의정부 연장이 반드시 반영돼야만 수도권 순환철도망 구축에 있어 유일하게 단절된 남양주∼의정부 구간을 이어주어 완전한 수도권 순환철도망이 완성될 것이다”며 "경기도 차원에서 이와 관련해 최선의 노력을 해 줄 것"을 촉구했다.

 

이계삼 철도항만물류국장은 “8호선(별내선) 의정부 연장사업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답했다.

김주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기도의회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