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이석영 선생 순국 87주기 추모식 거행

조광한 남양주시장 “선생의 고귀한 정신 기억되도록 노력”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21-02-16 [21:35]

[남양주=송영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16일 이석영뉴미디어도서관에서 ‘영석 이석영 선생 순국 87주기 추모식’을 거행했다.(사진)

 

‘영석 이석영 선생 순국 87주기 추모식’은 이석영 선생의 종손(從孫)인 이종찬 전 국정원장이 대표인 ‘영석 이석영 선생 추모식 추진위원회’에서 주관했으며 남양주시와 국가보훈처의 후원을 통해 이석영 선생 순국 87년 만에 최초로 열렸다. 

 

 

이날 추모식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을 비롯해 이철영 남양주시의회 의장, 문희상 전 국회의장, 황후연 경기북부보훈지청장, 이종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대표상임의장, 유가족 대표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다.

 

지난 2010년 우당선생 6형제 망명 100주년을 맞아 방영된 드라마 ‘자유인 이회영’에서 이회영 선생으로 열연한 배우 정동환 씨가 사회를 맡았으며, 영상을 통한 이석영 선생의 약력 소개를 시작으로 이종찬 위원장의 기념사와 내빈들의 추모사 낭독 및 헌화, 남양주시립합창단의 추모가 합창, 유족 대표 이종걸 상임의장의 인사 순으로 진행됐다. 

 

▲ 추모사를 낭독하는 조광한 남양주시장     ©남양주시

 

이종찬 이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이석영 선생이 돌아가셨을 때 제대로 된 장례도 치르지 못했는데 이석영뉴미디어도서관이라는 의미 있는 장소에서 추모식을 개최할 수 있게 허락해 주신 조광한 시장님과 남양주 시민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조광한 시장은 “지난 1월 개관한 이석영뉴미디어도서관에서 선생의 첫 번째 추모식을 거행하게 되어 감회가 남다르다. 남양주시 역사의 숨결 속에 여전히 살아계시는 선생의 이름 석 자를 시 곳곳에 새겨 후대에도 선생의 고귀한 정신이 영원히 기억되도록 온 마음과 힘을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 기념사를 하고 있는 이종찬 위원장     ©남양주시

 

삼한갑족의 명문가문으로 태어난 이석영 선생은 조국의 독립을 위해 남양주 화도읍의 토지를 포함한 전 재산을 처분해 6형제와 함께 만주로 망명했다. 선생은 그곳에서 신흥무관학교를 설립하고, 봉오동, 청산리 전투에서 일본군을 상대로 큰 승리를 거두며 무장 독립투쟁의 근간이 된 독립군을 양성하는 등 조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했으나 안타깝게도 일제의 탄압에 쫓기다 상해 빈민가에서 굶주림으로 생을 마감했다. 

 

한편, 시는 ‘이석영뉴미디어도서관’, ‘이석영마루’를 시작으로 오는 3월 ‘이석영광장’과 역사체험관‘Remember1910’, 청년창업센터‘1939with이석영’을 연이어 개관하며 이석영 선생의 헌양과 희생정신을 기리는 사업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남양주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