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15일.. 가족간 감염 등 총 11명 코로나19 확진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21-02-15 [20:36]

[고양=송영한 기자]고양시는 15일 16시 기준 총 11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감염 원인은 가족 간 감염 4명, 어린이집 2명, 타지역 확진자 접촉 1명, 그 외 4명은 현재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며 무도장 관련 추가 확진자는 없었다. 

 

거주지별 발생현황은 덕양구 주민 4명, 일산동구 주민 3명, 일산서구 주민 4명으로 나타났다. 

 

한편, 2월 14일(일) 일산서구 소재 어린이집 교사가 확진판정됨에 따라 어린이집 교사 및 어린이집 원생, 원생가족 등 73명을 전수조사하여 2월 15일(월) 6명이 추가로 양성판정을 받았다. 최초 교사포함 총 7명 확진판정(교직원 2명, 원생 2명, 원생가족 3명) 받았으며 이 중 고양시민 3명, 파주시민 4명이다. 

 

2월 15일 16시 기준 고양시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받은 감염자는 총 2,002명이고, 고양시민 확진자는 총 1,921명(국내감염 1,853명, 해외감염 68명/ 타 지역에서 확진판정 받은 시민 포함)이다.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