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경기 북부 최초로‘유니세프아동친화도시’인증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21-02-04 [09:58]

[양주=송영한 기자]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지난 1일 아동친화도시 조성의 적극적 협력을 위해 [양주시↔유니세프한국위원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웹자보)

 

 경기 북부 최초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추진하고 있는 양주시는 2020년 10월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아동친화도시 조성 추진 계획 수립, 아동친화도시 위원회 구성 등 아동의 권리가 존중되는 행복한 양주시를 만들기 위한 제도적 기반을 다지고 있다. 

 

 

 아동친화도시란 유엔아동권리협약에 담긴 아동의 권리를 온전히 실현하고 아동의 참여를 보장하는 지역사회로 유니세프 한국위원회가 심사를 통해 인증한다. 

 

 시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올해 ▲아동참여위원회 구성·운영, ▲아동권리옹호관 구성, ▲아동친화예산서 제작, ▲아동권리실태 현황조사 등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아동이 행복하고 안전한 아동친화적 지역사회를 조성, 아동을 비롯한 모든 시민이 살기 좋은 양주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양주시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