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2021년 우리동네 주민쉼터 조성사업’ 착수

가 -가 +

송영한 기자
기사입력 2021-01-28 [15:18]

[동두천=송영한 기자]동두천시에서는 28일 ‘2021년 우리동네 주민쉼터 1차 조성사업’을 착수했다고 밝혔다.(사진)

 

우리동네 주민쉼터 조성사업은 동두천시에서 2019년부터 특수상황지역 사업의 국비를 지원받아 시작한 사업으로, 빈집이 오랫동안 방치되면서, 붕괴 및 화재 등 안전사고의 우려가 큰 건축물을 대상으로, 시에서 빈집을 철거해주고, 3년 동안 공공용지로 활용하여 주민들에게 제공한 후 토지소유자에게 다시 반환하는 사업이다.

 

 

 2019년 24개소, 2020년 22개소를 주차장 및 공유텃밭, 주민쉼터로 조성하여 시민들에게 제공하여,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방치된 빈집 주변 주민은 “빈집의 악취와 각종 벌레로 인해 불쾌하고 위험해보여서 항상 불안했는데, 이렇게 깨끗하게 철거해주고, 주차장까지 만들어줘서 고맙다.”며, 동두천시 행정에 크게 만족해했다.

 

 2021년 1차 사업으로 12개소가 선정되어 설계를 착수하였고, 3월에 착공하여, 2021년 하반기에는 공용주차장 및 쉼터로 주민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원도심의 지역을 살리고 혁신해나갈 방향으로, 빈집을 활용한 주차장 조성과 같은 도시미관 향상 및 주거환경 개선 등을 위한 빈집정비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송영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