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김포시, ‘1호 수소차’ 달린다… “관용차 친환경 구매 의무화”

가 -가 +

김주린 기자
기사입력 2021-11-19 [16:33]

[김포=김주린기자]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1호 수소차량을 구매하고 19일 오전 시승식을 가졌다.

 

김포시는 2019년 전기차와 수소차 등 보급률 경기도 내 1위를 기록할 정도로 친환경자동차 선도도시로 손꼽힌다.

 

  © 경기인터넷뉴스

 

올해 친환경자동차 보급사업 예산은 총 305억1800만 원으로 이 중 수소차 구매에 34억2200만 원의 보조금을 지원한다.

 

김포시의 수소차 지원 보조금은 차량 1대당 3,250만 원이며 올해는 106대 보급이 목표다. 이용자 편의를 높이기 위해 올해 말까지 걸포동 천연가스(CNG) 충전소 내에 수소연료 충전기 1기를 설치한다.

 

  © 경기인터넷뉴스

 

수소차 충전 시간은 대당 10분 정도 소요되며 하루 최대 약 50대의 충전이 가능하다.

 

시운전을 마친 정하영 김포시장은 “수소차는 달리는 공기청정기로 불릴 만큼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크다”면서 “관용차량 친환경 구매 의무화 등 더욱 적극적인 지원책을 펼 것”이라고 말했다.

김주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광고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김포시 관련기사

광고
광고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